[2011 유아교육전] "유아교육전으로 가족과 함께 나들이 나와"

신두영 2011-04-1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Educare 2011') -- <Visual News>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COEX) 전시장에서 열리고 있는 '제 24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의 마지막 날인 오늘(10일) 워킹맘들과 아빠들이 합세하면서 많은 관람객들이 몰리고 있다.

올해로 24회째를 맞이하는 '서울 국제 유아교육전'은 매 행사마다 10만 명 이상의 부모들과 선생님들이 관람하며, 국내외 유아교육 업체들이 다양하고 새로운 제품을 가지고 참가해 유아교육의 흐름을 알아볼 수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유아교육 전시회다.

특히 이번 유아교육전에는 주말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아이에게 필요한 교육교재를 알아보고, 나들이 겸 전시회를 찾은 관람객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또 최근 아빠들의 육아 참여율 증가에 따라 전시회를 관람하는 엄마를 대신해 옆에서 아이를 봐주거나 함께 상담을 받고 있는 모습을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가족과 함께 유아교육전을 찾은 관람객 오승석 씨는 "주말을 맞아 이번 유아교육전에서 아이에게 필요한 교육교재도 알아보고, 전시장 내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볼거리도 다양한 것 같아 가족과 함께 나들이 겸 전시장을 찾았다"고 전했다.

이번 서울국제유아교육전은 전시 둘째 날 관람객 수는 2만8000명으로 전년도 대비 약 50% 증가했으며, 주말인 토요일은 맞벌이 부부들이 아이와 함께 전시장을 찾아 3만2000명으로 증가하는 등 올해도 전시회 관람객 10만 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