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유럽서 3D 콘텐트의 주문형 비디오(VOD) 사업 도전

KS Chun 2011-04-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ERLIN, Germany (AVING Special Report on 'IFA 2011') -- <Visual News> 15일(현지시간) 삼성전자(Samsung Electronics) 유럽 본부의 TV/AV 담당이사 Michael Zoeller는 'IFA Global Press Conference 2011'에 참가해 오는 5월부터 유럽지역에서 3D 콘텐트의 주문형 비디오(Video On Demand) 사업을 시작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사진설명: 삼성전자 유럽 본부 TV/AV 담당이사 Michael Zoeller 씨의 스마트허브 설명)

'IFA Global Press Conference 2011'은 스페인 지중해 연안 유명 휴양지인 알리칸테(Alicante) 호텔에 전 세계 유명언론사 관계자 300여 명을 특별 초청해 진행됐으며, 삼성전자는 자사의 D800 HD TV와 노트북, ITB(테라바이트) 블루레이 DVR, SH100 Wi-Fi 카메라를 서로 연결해 스마트허브(Smart Hub)라는 개념으로 현장에서 시연했다.

(사진설명: IFA Global Press Conference 2011 장소인 호텔 내에 전시된 삼성 Smart Hub 핵심 5대 제품 모델)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