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C 2011] 삼양세라텍, 높은 내마모성 갖춘 'Boron Carbide' 소개

김태현 2011-05-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삼양세라텍(대표 박재준, www.samyangceratech.com)이 5월 25일(수)부터 28일(토)까지 킨텍스에서 열리는 ’2011 국제부품소재산업전(iMAC 2011)’에 참가해 'Boron Carbide(탄화붕소)' 소재를 소개했다.

탄화붕소는 다이아몬드, C-BN 다음으로 경도가 높으며, 강도, 파괴 인성 및 내마모성 등의 기계적 특성이 우수하고, 내화학성과 내침성이 뛰어나기 때문에 산업적 응용성이 높은 재료이다.

특히 내마모성이 우수해 내마모 부품소재, 연마재 등의 산업적인 분야에서 폭넓게 이용되고 있으며, 높은 경도와 낮은 비중으로 인해 개인용 방호구, 비행기 및 차량용 방탄 소재 등 경량 방탄재료로써 최근 활용이 늘어나고 있다.

한편 삼양세라텍은 2000년 설립됐으며, 지난 2009년 기술혁신대전 지식경제부 장관상을 수상한 세라믹 분야 전문기업이다.

'국제부품소재산업전(iMAC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