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CH 2011] 맥선, CRV기술로 안 터지는 부탄설계 '맥스'

송민경 2011-09-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맥선(대표 박봉준, www.maxsun.co.kr)은 8월 31일(수)부터 9월 3일(토)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1)'에 참가해 터지지 않는 부탄 '맥스'를 소개했다.

'맥스'는 캔 접합면 가공 시 12번의 담금질을 통해 홈이 생겨 캔 내부 압력이 높아지면 부탄이 터지지 않고 홈을 통해 가스가 빠져나가도록 하는 CRV(Countersink Release Vent) 기술로 그 안정성을 인증받았다.

또한 기존의 부탄가스와는 다른 고급 액화석유가스에서 불순물 없이 추출한 고순도 액화연료를 사용해 겨울철에도 완전히 연소돼 잔량이 남지 않을 뿐만 아니라 사용 초기부터 끝까지 불꽃의 길이와 화력이 일정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환경과 에너지산업 분야를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행사로, 수질, 신재생에너지 분야 등 차세대 미래성장 동력산업을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2011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1)'은 8월 31일부터 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ENTECH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