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 2011] 한스프리, 안드로이드 10.1인치 태블릿PC 'HANNSpad' 선보여

최영무 2011-09-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스프리(HANNspree)는 2일부터 7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IFA 2011'에 참가해 안드로이드 허니컴 OS탑재한 10.1인치 태블릿PC 'HANNSpad'(품명: SN10T4)를 선보였다.

한스프리 'HANNSpad'는 슬림한 디자인이 특징이며, 10.1인치 와이드 터치 스크린에 1280X800 해상도를 지원한다. 이 외에도 1GHz 듀얼코어 CPU, 16GB 내장 하드디스크, HDMI 아웃단자, 블루투스 3.0 등을 지원하며, 리듐 폴리머 9600mA를 채용해 10시간 동안 사용 가능하다. 무게는 750g이다.

'IFA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