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PLAS 2011 현장] 흥화기계공업, 사출 성형 소재에서부터 완제품까지 이어지는 전 생산라인 선보여

송민경 2011-09-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흥화기계공업(www.heunghwam.com)은 9월 28일(수)부터 10월 1일(토)까지 고양 킨텍스에서 열리는 '제21회 국제 플라스틱∙고무산업 전시회(KOPLAS 2011)'에 참가해 사출 성형 소재에서부터 완제품까지 각종 기술 및 장비를 선보였다.

흥화기계공업은 사출 성형기를 전문으로 제작하는 업체로 KCC(소재), 우진켐텍(금형)과 컨소시엄을 맺고 전 생산라인을 담당한다. 특히 플라스틱에 실리콘을 접목시킨 소재로 생산성을 높여 원가와 인건비를 절감시켰으며, 소비자가 원하는 디자인을 다채롭게 구성할 수 있어 다양한 분야에서 사용될 수 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액상 실리콘 혼합 공급 장치 'HLSR-20', 액상 실리콘 전용 사출기 'HM-85HL', 'HM-120HL', 고속 정밀 절전형 사출 성형기 'HVR-Series'를 선보여 관람객의 이목을 끌었다.

한편 한국이앤엑스와 한국합성수지가공기계공업협동조합의 공동주최로 열리고 제1회 한국산업대전과 동시 개최되는 'KOPLAS 2011(www.koplas.com)'은 '플라스틱으로 열어가는 스마트한 세상'이라는 주제로 친환경 신소재 등 차세대 플라스틱 핵심기술부터 사출∙압출기 등의 가공기계, 자동화솔루션, 금형, 인쇄, IT, 자동차, 의료기기, 건축 등 다양한 응용분야가 총망라돼 전시되며, 바이오 플라스틱과 첨단소재관련 컨퍼런스도 함께 진행된다.

'제21회 국제플라스틱∙고무산업전시회' 기사 보러가기

(사진설명: 플라스틱과 실리콘 결합 제품)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