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1 현장] 나라니상사, 아로마 향기나는 신개념 조립식 '슬리퍼&샌들'

신두영 2011-10-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나라니상사(대표 이성만, www.narani.kr)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1 부산국제첨단신발•부품전시회(BISS 2011)'에 참가해 신개념의 조립식 '슬리퍼&샌들'을 전시했다.

나라니(Narani)의 슬리퍼&샌들은 접착제를 사용하지 않은 신개념 조립 방식의 친환경 제품이다. 또 미드솔(중창) 하나에 여러 모델의 갑피를 바꿔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슬리퍼 또는 샌들로 만들어 신을 수 있어 경제적이다.

오랜 시간 착용으로 깔창이 오염되면 손쉽게 탈부착해 세척이 가능해 관리가 용이하며, 아웃솔(밑창) 부분에 천연 아로마향기 등을 발산하는 향기흡수패드를 적용해 발 냄새를 없애준다.

한편,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 신발산업진흥센터가 주관하는 BISS 2011은 비즈니스 기회 창출 및 업계 네트워크 구축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범한국 신발인대회', '신발센터 종합전시관', '생체역학 세미나' 등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볼거리와 최신 시장 및 트렌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BISS 2011' 기사 보러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