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1 현장] 엔크로텍스, 의류에서 아웃도어형 신발까지 사업확장

김태영 2011-10-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엔크로텍스(대표 김태형, www.ncrotex.com)는 13일부터 15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1 부산국제첨단신발부품전시회(이하 BISS 2010)'에 참가해 유럽피안 아웃도어형 신발을 선보였다.

엔크로텍스의 아웃도어용 신발의 기본구조는 니트, 부직포, 멤브레인, 나일론트리코트로 구성돼 있고, 고객의 요청에 따라 다양한 구조로 변형 개발이 가능하다.

의류 수출 전문기업 엔크로텍스는 신발까지 사업 영역을 확장해 러닝화, 등산화 등 다양한 제품으로 국내 신발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 신발산업진흥센터가 주관하는 BISS 2011은 비즈니스 기회 창출 및 업계 네트워크 구축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범한국 신발인대회', '신발센터 종합전시관', '생체역학 세미나' 등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볼거리와 최신 시장 및 트렌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BISS 2011' 기사 보러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