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1 현장] 위그코리아, 카멜레온 필름 소재 '루비올레'

신두영 2011-10-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위그코리아(대표 서성인, www.wigkorea.co.kr)는 10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1 부산국제첨단신발•부품전시회(BISS 2011)'에 참가해 보는 각도에 따라 다양한 컬러를 연출하는 필름 소재 '루비올레(Luvviole)'를 전시했다.

루비올레는 보는 각도와 베이스 색상에 따라 다양한 색상으로 바뀌는 카멜레온 필름 소재로, 각기 다른 고밀도 반사 중합체의 층을 정밀하게 결합켜 심미적인 스펙트럼을 발하게 된다.

루비올레 소재는 패션 및 인테리어, 패키징 시장 등에서 다양하게 활용이 되고 있으며, 의류, 신발, 가방, 모자, 패션 액세서리 등 다양한 패션 제품에 접목돼 출시되고 있다.

또한 빛을 이용한 인테리어, 신발, 의류 등에 화려한 시각적 효과를 주고, 야간에 사용 가능한 반사 안전 소재로도 사용돼 다양한 분야에 접목이 가능하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위그코리아 서성인 대표는 "현재 패션 용품에 루비올레 소재를 접목해 해외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향후에는 인테리어, 가전, 아웃도어 용품 등 다양한 분야로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사진설명: 위그코리아 서성인 대표(좌측))

한편,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 신발산업진흥센터가 주관하는 BISS 2011은 비즈니스 기회 창출 및 업계 네트워크 구축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범한국 신발인대회', '신발센터 종합전시관', '생체역학 세미나' 등 수요자 중심의 다양한 볼거리와 최신 시장 및 트렌드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BISS 2011' 기사 보러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