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K 2011 현장] 파이프텍코리아, 독일산 이동식 소형 펠릿제조기 'PM3.0E'

김태현 2011-10-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파이프텍코리아(대표 박영서, www.pipeteckorea.co.kr)가 10월 19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1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대전(Renewable Energy Korea 2011)'에 참가해 이동식 소형 펠릿제조기 'PM3.0E'를 전시했다.

PM3.0E는 독일에서 개발 생산된 All-In-One 일체형 펠릿제조기다. 고품질 비마모성 재질의 철판과 부식방지 표면 코팅이 적용됐으며, 간편한 작동 및 이동이 가능하다.

이 제품은 낮은 전력소비와 RPM, 저소음 및 먼지발생이 적은 것이 특징으로 최대 50kg/h의 펠릿 제조 능력을 갖췄으며, 원판다이스 교체로 다양한 직경의 펠릿 제조가 가능하다.

사용 가능한 원료는 통나무, 잡목, 나무껍데기 등의 목질계 바이오매스 원료나 음식물 쓰레기, 축분 등이며, 재생 가능한 다양한 바이오매스 원료를 혼합해 사용할 수 있다.

파이프텍코리아는 집단에너지 공급사업 분야 중 열 공급 배관자재의 제작, 시공, 사후관리 및 설계 등 전반에 걸쳐 종합적인 서비스가 가능한 기업이다.

한편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에너지관리공단이 주관하는 2011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대전은 약 300개 업체, 1000개 부스의 규모로 열리는 국내 최고의 신재생에너지 전문 전시회로, 대한민국의 신재생에너지 정책과 비전, R&D 성과 등이 소개된다.

'2011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대전'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사진설명: 독일에서 개발 생산된 All-In-One 일체형 펠릿제조기)

(사진설명: 다양한 바이오매스 원료의 사용이 가능하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