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유아교육전 현장] 귀여운 캐릭터 도우미들, 아이들에게 인기 만점!

김태현 2011-11-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최대 규모의 유아교육 및 용품관련 전시회인 '제25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이 오는 11월 3일(목)부터 6일(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고 있는 가운데, 전시장 곳곳에선 캐릭터 복장을 한 도우미들이 아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대교, 로제타스톤, 한국인삼공사, 함소아제약 등의 부스에서는 각각 자사의 캐릭터 복장을 한 도우미들이 제품을 홍보하거나 아이들과 함께 사진을 찍어주는 등 전시장의 분위기를 한껏 높여줬다.

한편, '서울국제유아교육전'은 유아교육과 용품을 한자리에 아우르는 국내에 최대 규모, 최장수 전시회로, 삼성동 코엑스 전시장 1층 A, B홀에서 개최된다. 250개 업체가 참가해 총 1,000부스로 진행하며, 출품품목으로 침구류, 의류, 수유용품, 유모차, 아기띠, 카시트, 아기전문스튜디오, 재대혈 등이 있고, 학습지, 유아교육프로그램, 영어도서, 아동그림책, 미술교육 등 교육관련 기업들과 문구, 완구, 게임 등의 용품업체들이 참여해 다양한 제품과 관련 서비스를 선보인다.

'EDUCARE 2011'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사진설명: 함소아제약의 토끼 캐릭터 도우미)

(사진설명: 대교의 캐릭터 도우미들이 관람객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설명: 한국인삼공사의 '홍이장군' 캐릭터)

(사진설명: 로제타스톤의 캐릭터 도우미들이 관람객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