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 반도체 전시회 '세미콘 코리아 2012' 사전 간담회 열어

신명진 2012-02-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는 6일 오전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하는 '세미콘 코리아 2012' 전시회를 7일부터 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역대 최대 규모인 전 세계 20개국에서 400개 회사가 참가하며 올해 최초로 전시장 내에서 기술세미나인 텍스팟(TechXPOT)을 선보일 예정이다. 개방형 세미나인 텍스팟은 참관객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MEMS, 인쇄기술, 레이저, 테스트 등을 비롯한 다섯 분야에서 부상하는 최신 기술과 핫이슈에 대한 강연이 마련돼 있다.

(사진설명: 이날 행사에서 SEMI의 President & CEO를 맡고 있는 Dennis P. McGuirk는 'SEMI Equipment and Materials Outlook'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또한 국내 장비재료업체와 일본의 주요 소자업체인 파나소닉과 도시바가 참여하는 구매상담회, 반도체산업에 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를 대상으로 한 반도체산업 채용설명회도 진행된다.

한편, 세미콘코리아와 동시 개최되는 LED생산기술전인 LED코리아는 LED공정기술뿐만 아니라 시장, 조명, 표준을 아우르는 LED산업의 모든 것을 다루는 전시회로 국내외 50개사가 200개 부스로 출전한다.

(사진설명: SEMI Korea의 조현대 사장은 7일부터 열리는 'SEMICON Korea 2012' 전시회에 대해 설명했다)

(사진설명: SEMI의 Executive Vice President를 맡고 있는 Thomas Morrow는 'LED Manufacturing Today'를 주제로 설명을 진행했다)

'SEMICON KOREA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