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PREMIUM 2012 현장] 펀집, 평상복 같은 프리미엄 핸드메이드 단체복

김은영 2012-02-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펀집(대표 박상준, www.funzip.co.kr)은 2월 23일부터 2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22회 서울국제 판촉물, 선물 및 홈웨어전(SIPREMIUM 2012)'에 참가해 100% 핸드메이드로 제작한 프리미엄 단체복을 소개했다.

천편일률적으로 대량 생산되는 일반 단체복과는 다르게 고품질의 제품을 소량 생산할 수 있는 주문 시스템으로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100가지 컬러와 20가지 제작 옵션에 따른 선택이 가능하므로 단체의 성격에 부합되는 개성을 표현하는데 자유로우며, 형식적으로 한 번 입고 버려지는 단체복이 아닌 평상복으로 입을 수 있도록 고급스럽게 제작돼 실용적이라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SIPREMIUM 2012(시프리미엄 2012, www.sipremium.com)는 판촉물, 선물, 생활용품, 디자인상품 등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있는 소비재를 총망라해 선보이는 관련분야 최대 전시회로, '프리미엄 홈웨어전'과 '디자인 상품전'이 동시 개최돼 다양한 소비재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올해는 '전통시장 특별 홍보관'을 통해 전통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제22회 서울국제 판촉물, 선물 및 홈웨어전'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