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PREMIUM 2012 현장] 쇼믹스, 화사한 봄을 입은 '컬러화분'

김은영 2012-02-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쇼믹스(대표 배도수, www.showmix.co.kr)는 2월 23일부터 2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22회 서울국제 판촉물, 선물 및 홈웨어전(SIPREMIUM 2012)'에 참가해 비닐소재로 제작한 화려한 디자인의 '컬러화분'을 소개했다.

쇼믹스는 환경과 과학, 디자인을 접목시켜 창의적이고 친환경적인 제품에 재미를 더한 다양한 디자인 상품을 개발하는 기업이다. 국내 최초 비닐을 소재로 한 '누드화병'을 출시한 이후, 이번 전시회를 통해 화려한 색감의 '컬러화분'을 선보였다.

'컬러화분'은 비닐 소재의 장점을 최대로 살린 실용적인 디자인 제품이다. 색감을 자유자재로 프린팅 할 수 있어 다채로운 색상표현이 가능하므로 실내 인테리어 효과를 높일 수 있으며, 화분으로 사용하지 않을 경우 접어서 간편하게 보관할 수 있어 공간 효율적이다.

또한, 기존의 도자기나 플라스틱에 비해 저렴하고 파손 위험이 없어 어린이가 있는 가정에서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화분 외에 월데코 및 방향제를 담은 생활 소품으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해 재미를 더했다.

SIPREMIUM 2012(시프리미엄 2012, www.sipremium.com)는 판촉물, 선물, 생활용품, 디자인상품 등 우리가 쉽게 접할 수 있는 소비재를 총망라해 선보이는 관련분야 최대 전시회로, '프리미엄 홈웨어전'과 '디자인 상품전'이 동시 개최돼 다양한 소비재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올해는 '전통시장 특별 홍보관'을 통해 전통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전망이다.

'제22회 서울국제 판촉물, 선물 및 홈웨어전'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