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eBIT 2012' 참가해 프린터·복사기 신제품 7종 공개

최민 2012-03-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삼성전자가 6일부터 10일까지 독일 하노버에서 개최하는 세계적 정보통신기술 전시회 세빗(CeBIT)에서 2012년 프린터 신제품을 대거 선보이며 유럽 IT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특히 이번 세빗 개막식엔 독일의 메르켈 총리가 삼성전자 부스를 방문해 삼성전자 제품과 솔루션에 대한 현지의 관심이 더욱 고조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 프린터, 디스플레이, 통신기기 등 170여 종의 제품을 전시해 글로벌 IT 업체로서의 위상을 높인다. 특히, 삼성전자는 2012년 하반기 출시 예정인 A4 컬러 레이저 복사기·프린터 신제품 7종을 세계 최초로 공개하며 B2B 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이번에 처음 공개된 A4 컬러 복사기 1종과 A4 컬러 레이저 프린터·복합기 6종은 다양한 컬러 라인업, 향상된 컬러 출력 품질, 강력한 성능에 기반한 빠른 출력 속도를 자랑한다.

분당 48매를 출력하는 기업용 A4 컬러 복사기뿐만 아니라 분당 24매를 출력하는 기업용 프린터·복합기부터 분당 4매를 출력하는 개인용 제품 까지 다양한 라인업을 선보여 컬러 레이저 제품의 선택의 폭을 넓혔다.

고화질 컬러 출력을 구현하기 위해 신규 이미지 강화 기술인 ReCP(Rendering engine for Clean Pages)와 정교하고 동일한 토너 입자를 가진 신규 중합 토너를 적용해 텍스트와 그래픽에서 번짐 현상 개선 및 모서리 부분에서도 정교한 컬러 구현이 가능하다.

여기에 1GHz 듀얼 코어 CPU를 탑재해 고용량 컬러 문서도 동급 싱글 코어 복사기 대비 최대 1.5배 향상된 속도로 출력할 수 있다.

또한 저전력 설계와 분리형 소모품으로 총 유지 비용을 낮추었고, 미국 프린터 품질 테스트 기관 BLI가 인정한 에코 드라이버, 원터치 에코 버튼 기술을 적용해 토너와 종이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단순 제품 전시뿐만 아니라, 교육, 금융, 헬스케어 등 다양한 기업 시장 별 맞춤 통합 솔루션까지 직접 시연해 거래선과 관람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삼성전자가 자체 개발한 SmarThru 3.0, SyncThru 6.0 , SecuThru를 통해 프린터에 ID 카드로 사용자 인증 후, 학생 과제를 스캔해 바로 교사의 이메일로 전송하거나 은행에서 고객이 수기로 작성한 서식 여러 장을 스캔해 1개 파일로 묶어 전송하는 기술, 스마트폰·태블릿 PC 등 모바일 기기에서 바로 출력·스캔할 수 있는 스마트 프린팅 기능, 구글과 연계한 클라우드 프린트 등 다양한 솔루션을 선보인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