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디자인페어] 모던하면서 빈티지한 느낌 믹스매치된 미국 모던클래식가구 MGBW

손은경 2012-03-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모던하면서도 빈티지한 느낌이 믹스매치된 미국 모던클래식가구 MGBW(Mitchell Gold+Bob Williams)의 라인업이 공개됐다. 럭스리빙은 지난 11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진행된 '2012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 참가해 MGBW의 가구들을 전시했다.

1989년 설립된 MGBW는 면, 리넨, 모헤어와 같은 자연 소재를 활용해 가구를 제작하는 친환경 기업이다. 캐나다, 멕시코 등 전 세계 20여 개국 매장을 통해 가구, 조명, 러그, 액세서리 등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한편 리빙 브랜드 전시회 '2012서울리빙디자인페어' 올해의 테마는 '일상예술(日常藝術), 예술이 된 생활이야기'다. 작품처럼 놓을 수 있는 가구들과 작은 노력으로 감각적인 인테리어가 가능한 생활소품 등이 전시됐다.

이 밖에도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서는 토털인테리어, 가구, 가전, 디자이너 브랜드, 키친, 테이블웨어, 욕실, 익스테리어, 홈텍스타일, 조명, 리빙데코, 리빙솔루션 등 리빙산업을 선도하는 대표적인 브랜드들을 만나볼 수 있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