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BA 2012 현장] 고일에이치아이, 8대의 카메라 보유한 'Panasonic 3D 중계차' 전시

이슬미 2012-05-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고일에이치아이(www.koil.co.kr, 7979.tv)는 5월 29일(화)부터 6월 1일(금)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22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 2012)'에 참가해 'Panasonic 3D 중계차'를 선보였다.

'Panasonic 3D 중계차'는 Panasonic의 '3D P1' 카메라 8대, OPT의 JPACK 'Video Plus', 7979TV의 기술제휴로 구성된 중계차다.

이 제품은 실시간 라이브 중계를 할 수 있으며, 아이리스(조리개), 페인팅(색조정), 컨버전스(입체감)로 조정 가능하다. 

특히, 카메라 8대를 보유한 중계차로는 세계 유일한 제품이며 최소인력(10명, 카메라 8명과 오퍼레이터 2명)으로 카메라 8대 가동 중계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고일에이치아이는 Panasonic 방송용 카메라 및 관련 제품에 대한 공식 대리점으로, MBC, KBS, EBS 등의 지상파 방송국과 지방방송국 및 관공서, 교회 등에 제품을 공급하고 있다.

한편 'KOBA 2012'는 국내 방송문화의 향상과 영상, 음향, 조명산업의 발전을 위해 개최되고 있으며, 올해는 국내 제조사 142개사를 포함한 33개국 778개사가 참가하고,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가 방송관련 70여 회 이상의 컨퍼런스를 주관한다. 또한 미국/일본 수출전략 세미나 및 상담회, 음향전문 세미나, 기술세미나가 동시 개최된다.

'KOBA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