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BA 2012 현장] VJ센터,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 'mini CASTER' 선보여

남정완 2012-06-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VJ센터(www.acetel.co.kr)는 5월 29일(화)부터 6월 1일(금)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22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 2012)'에 참가해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을 구현하는 'mini CASTER'를 선보였다.

'mini CASTER'는 손바닥만한 크기의 움직이는 방송국으로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 라이브 스트리밍이 가능하다. 미니케스터를 활용해 다양한 방송 환경을 구축할 수 있으며 one-to-one, one-to-many 스트리밍을 구현하고 각종 장치에서 SD카드로 직접 레코딩을 할 수 있다.

강력한 리튬 배터리를 탑재하고, 쉽고 직관적인 메뉴와 디스플레이, 초경량 무게로 이동성을 높였으며, WiFi, 3G/4G, 위성 Uplink 등을 폭넓게 활용할 수 있다.

한편 'KOBA 2012'는 국내 방송문화의 향상과 영상, 음향, 조명산업의 발전을 위해 개최되고 있으며, 올해는 국내 제조사 142개사를 포함한 33개국 778개사가 참가하고,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가 방송관련 70여 회 이상의 컨퍼런스를 주관했다. 또한 미국/일본 수출전략 세미나 및 상담회, 음향전문 세미나, 기술세미나가 동시 개최됐다.

'KOBA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