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TAS 2012 현장] 스마트폰 액세서리 전문기업 '민스타', 다양한 케이스 전시

신명진 2012-07-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스마트폰 케이스 브랜드 '네케다(NEKEDA)'를 제조ㆍ유통하는 민스타(대표 조정현, www.minstar.co.kr)는 오는 7월 26일(목)부터 28일(토)까지 3일간 서울 세텍(SETEC)에서 열리는 'IT 액세서리·주변기기전 2012(KITAS 2012)'에 참가해 다양한 디자인의 스마트폰 케이스를 선보였다.

'네케다'는 '내꺼다'라는 의미이며,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서서히 반응이 커지고 있는 인터내셔널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민스타가 이번 전시회서 출시한 신제품 스마트폰 케이스는 꼬마병정 디자인의 갤럭시 노트 전용 케이스다. 실리콘 재질로 충격 흡수가 뛰어나며 손으로 잡거나 거치가 쉬워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동시에 출품한 LED 케이스는 스마트폰의 전자파를 감지해 라이트가 점등되는 방식으로 구성된 제품이다. 전원 소모가 거의 없고 이니셜을 바꾸는 것도 가능해 다양하게 응용이 가능하다.

한편, KITAS 2012는 IT 액세서리 및 주변기기 시장의 사업규모가 매년 2배 이상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생산자와 수요자간의 마케팅 장 마련을 통한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개최됐다.

'KITAS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성남산업진흥원은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 프로젝트를 성공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