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TAS 2012 현장] 다나통상, 디자인 특허 받은 워머 터치장갑 '빨간오리' 전시

김태영 2012-07-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스마트폰 액세서리 전문기업 다나통상은 7월 26일(목)부터 28일(토)까지 3일간 서울 세텍(SETEC)에서 열리는 'IT 액세서리·주변기기전 2012(KITAS 2012)'에 참가해 특허받은 디자인의 스마트폰 전용 장갑 '빨간오리' 를 선보였다.

(사진설명 : 다나통상의 스마트폰 전용 장갑 '빨간오리')

다나통상의 스마트폰 전용 장갑 빨간오리는 일반 장갑이 아닌 워머 형식의 이중 디자인으로 보온성과 디자인면에서 타사 제품과 차별화를 이뤘다.

다나통상은 스마트폰 관련 액세서리 전문업체로 거치대 및 스피커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한편, KITAS 2012는 IT 액세서리 및 주변기기 시장의 사업규모가 매년 2배 이상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생산자와 수요자간의 마케팅 장 마련을 통한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개최됐다.

'KITAS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