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 2012 현장] 테크자인라이트패널, '개성 만점' 원형 펜던트 조명 전시해 눈길

손은경 2012-08-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평판조명 전문기업 테크자인라이트패널(www.techsignlp.com)은 8월 29일부터 31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제3회 국제 LED & Display 전시회(이하 LED+ 2012)'에 참가해 자사의 LED 평판 조명 및 원형 펜던트 조명 등을 선보였다.

이 회사의 원형 펜던트 조명은 펜던트형의 부드러운 곡선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슬림한 발광부와 뒷판 일체형으로 제작돼 인테리어 효과가 큰 조명이다. 색온도 2800k~6500k의 이 제품은 자연 조명에 가까운 색온도를 구현해 실내 환경을 편안한 분위기로 조성하는 데 효과적이다.

원형 펜던트와 함께 전시된 도넛 펜던트 제품도 인테리어 조명으로 주목할 만하다. 방사형 도광판의 이 제품은 본체 두께가 얇고 가볍고 내부에서 외부로 빛 전달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4만 시간 가량 수명에 색온도는 5000k, 무게는 1.5kg이다. 일반 가정은 물론 커피숍 등의 각종 상업 공간을 특별하게 인테리어하고 싶은 소비자들에게 적합할 것으로 보인다.

이 회사 관계자는 "테크자인라이트패널은 올해 상반기 자사의 기업명을 엣지라이트(Edgelite)로 변경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LED+2012'는 디스플레이 분야 세계 3대 학술대회 '2012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술대회(IMID)'와 국내외 2,000여명의 바이어가 방문하는 '2012 대한민국IT융합엑스포(ITCE)'와 동시에 개최되며 국제적인 전시회로서 시너지 효과를 더하고 있다. 이외에도 전국 공무원 LED보급 세미나, 공공기관 LED 구매상담회, KOTRA주관 수출상담회 등을 통해 참가기업의 비즈니스 향상에 기여할 예정이다.

'LED+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