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PES 2012 현장] 대중기계, 재단 능률 끌어올린 'Hercules 표준 재단 시스템' 전시

손은경 2012-09-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대중기계(djmhercules.com)는 9월 5일부터 8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되는 '제19회 국제인쇄산업대전(19th Korea International Printing & Graphics Industry Show)'에 참가해 리프트, 종이 추림 작업 등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표준 재단 시스템을 선보였다.

대중기계의 표준 재단 시스템(Standard Cutting System)은 재단 작업의 높은 노동 강도를 획기적으로 낮춤과 동시에 재단 능률을 높이기 위해 제작된 제품이다. 종이 리프트, 종이 추림 장치 등을 포함하고 있는 이 시스템은 추림기에 의해 간추려진 재단물을 재단기에서 신속하게 재단할 수 있어 편리하다. 재단된 재단물은 높이 측정 후 적재기 테이블로 자동 이송된다.

적재물이 도착했을 때는 좌측 스토퍼와 좌우 Pusher가 동시에 작동하면서 적재물이 흩뜨리지 않고 일정하게 쌓이도록  자동 조절된다. 본 시스템에 포함돼 있는 컴퓨터 재단기는 68년 기술의 Hercules 제품이다. 초정밀 작업이 가능한 LM가이드와 볼 스크류를 장착했으며 안정적이고 정확한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 강력한 파워와 반영구적 성능의 유압 클러치를 탑재했다.

한편 KIPES 2012는 국내외에서 개발된 우수한 인쇄 관련 기자재를 한자리에 모아 전시하는 인쇄 종합 박람회다. 한국이앤엑스와 대한인쇄문화협회가 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인쇄 관련 하드웨어 및 각종 서비스는 물론 다양한 인쇄 관련 세미나와 컨퍼런스를 통해 인쇄문화의 향상에 이바지한다는 방침이다. KIPES는 올해 전시회를 통해 인쇄 산업의 발전과 육성을 돕는 것은 물론 기계류의 국산화를 추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KIPES 2 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사진설명: Hercules 컴퓨터 재단기)

(사진설명: 광전관 장치가 부착된 리프트)

(사진설명: 종이 추림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