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생에너지대전 현장] 구미전자정보기술원, 대경권 태양광 테스트베드 소개

송민경 2012-10-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구미전자정보기술원(www.geri.re.kr)은 10월 9일부터 12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12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대전'에 참가해 대경권 태양광 테스트베드를 소개하고, 그 효과와 비전에 대해 밝혔다.

구미전자정보기술원은 대구 테크노파크 나노융합실용화센터, 경북대학교, 영남대학교, 금오공과대학교, 계명대학교와 협력해 태양광 제품의 시험 및 검증을 위한 테스트베드를 구축해 태양광 부품소재의 성능 검증·평가를 통한 사업화 및 제품화를 촉진하고, 핵심부품소재의 국산화 개발지원으로 제품경쟁력 향상 및 수출산업화를 유도한다.

한편, 신재생에너지 테스트베드(Test-Bed)는 신재생에너지관련 중소기업이 개발한 기술·제품의 시험분석과 성능평가 장비 및 인프라를 구축해 국내 제품경쟁력을 향상시키고, 사업화 및 수출산업화를 유도하기 위해 구축됐다.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대전(REK 2012)'은 지식경제부 주최, 에너지관리공단 주관 전시회로 '대한민국 녹색에너지대전'과 '녹색 일자리 엑스포'가 동시 개최되며, 신재생에너지관련 산업을 한 눈에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신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구성될 전망이다.

'2012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대전'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