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SS 2012 현장] '베네치아 레인로퍼슈즈' 선보인 와룡산업

권세창 2012-10-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와룡산업(대표 김상곤, www.jinpoli.com)은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2 부산국제신발전시회(BUSAN INTERNATIONAL SHOE SHOW, 이하 BISS 2012)'에 참가해 '베네치아 레인로퍼 슈즈'를 선보였다.

베네치아 코리아의 모기업인 와룡산업은 플라스틱 사출전문 제조기업으로 20여년간의 저금통 제조 기술을 바탕으로 훌라후프, 줄넘기 등의 스포츠용품을 본격적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2010년 베네치아 코리아 별도 패션사업부 법인설립 후 레인로퍼슈즈를 기획 생산, 유통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 선보인 베네치아의 '레인로퍼 슈즈'는 신소재 네오 폴리(Neo Poly)를 사용해 향균, 탈취, 습도조절 기능이 탁월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피부에 접촉 시 상쾌함과 시원한 통풍감을 주며, 뛰어난 내구성으로 발을 보호해 준다.

또한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으로 발의 편안함을 더했으며, 방수성이 뛰어나 수분배출 및 통풍, 건조가 우수하다.

한편, 올해로 12회째를 맞는 신발 비즈니스 전문 전시회 'BISS 2012'는 범한국 신발인 대회를 통해 국내외 신발인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국제첨단신발기능경진대회, 신발비즈니스세미나 등을 실시해 참가기업들에 보다 많은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BISS 2012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