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풍력에너지대전 현장] 연료전지시스템 선보인 퓨어셀파워

김기홍 2012-12-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퓨어셀파워(대표 신미남, www.fuelcellpowor.co.kr)는 12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풍력산업의 중심지인 경상남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진행되는 '2012 대한민국 풍력에너지대전(Wind Power Korea 2012)'에 참가해 연료전지시스템을 비롯해 스택, 전극막접합체 등을 전시했다.

(사진설명 : 막전극접합체)

이번 전시회에 소개한 '쎌빌'은 도시가스를 사용해 고품질의 전기와 열을 생산하는 고효율 연료전지 열병합발전 시스템이다. 주택용(1KW급) 생산 전기는 전등과 가전용품의 전원으로, 발생된 열은 온수, 난방을 위한 열원으로 사용된다.

이 회사는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연료전지 핵심부품 및 시스템 개발∙제조 업체로 건물용 PEMFC 핵심부품인 MEA스택과 LNG형 1KW급 가정용, 10KW급 건물용과 수소형 5KW, 20KW급 연료전지시스템을 개발, 생산하고 있다.

또한, 연료전지 상용화의 핵심인 고성능, 고신뢰성, 저가 제품을 개발해 현재 1천여 세대에 설치,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1KW 및 10KW급 연료전지를 일본으로 수출한 바 있다. 특히, 독자기술로 개발한 연료전지 스택과 막전극접합체(MEA)를 적용, 장비의 국산화율을 85%까지 끌어 올렸다.

(사진설명 : 연료전지 스택)

(사진설명 : 가정용 도시가스 연료전지 시스템)

한편, 대한민국 풍력에너지대전은 전국 풍력 시스템(80%), 부품(50%) 업체가 밀집해 있는 동남권의 중심지인 경상남도가 주최, 지식경제부, 국토해양부, 녹색성장위원회, 에너지관리공단,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전기연구원, 재료연구소가 지원, 경남테크노파크,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풍력에너지학회, 다인씨앤엠이 공동 주관한다. 94개사 302부스가 참가한 이번 전시회는 국내 풍력산업의 활성화와 풍력부품 수출화의 선도적 입지 확보를 위해 시스템기업과 부품기업간의 네트워크, 국내기업과 해외기업간의 네트워크, 풍력산업과 국민들간의 네트워크를 이뤄낸다는 방침이다.

2012 대한민국 풍력에너지대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