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풍력에너지대전 현장] 강남, 폴리머 태양열 집열판 개발 나서

김기홍 2012-12-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강남(대표 박희순, www.knsol.co.kr)은 12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풍력산업의 중심지인 경상남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진행되는 '2012 대한민국 풍력에너지대전(Wind Power Korea 2012)'에 참가해 한국재료연구소, 창원대와 산학연 정책과제로 개발중인 폴리머소재 평판 태양열 집열기를 전시했다.

(사진설명 : 폴리머 소재 평판 태양열 집열기)

이번 전시회에 선보인 평판형 태양열 집열기는 알루미늄 일체형 성형케이스를 사용해 기밀이 완벽하며 내구성이 우수하다. 또한 선택 흡수막  코팅판을 사용해 집열 효율이 높아 국내외 각종 인증마크를 획득했다. 그 외에 이중탱크방식과 열매체 축열식의 자연순환식 태양열 온수기를 소개했다.

강남은 1970년부터 태양열 관련 사업을 시작해 신재생 에너지 분야의 핵심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태양열집열기, 태양열온수기 등을 개발∙생산하고 있다. 특히, 최근 산학연 연구과제인 평판 태양열 집열기는 폴리머 소재를 이용해 경량화, 친환경형, 보급형 제품을 목표로 개발 중에 있다.

한편, 대한민국 풍력에너지대전은 전국 풍력 시스템(80%), 부품(50%) 업체가 밀집해 있는 동남권의 중심지인 경상남도가 주최, 지식경제부, 국토해양부, 녹색성장위원회, 에너지관리공단,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전기연구원, 재료연구소가 지원, 경남테크노파크, 한국풍력산업협회, 한국풍력에너지학회, 다인씨앤엠이 공동 주관한다. 94개사 302부스가 참가한 이번 전시회는 국내 풍력산업의 활성화와 풍력부품 수출화의 선도적 입지 확보를 위해 시스템기업과 부품기업간의 네트워크, 국내기업과 해외기업간의 네트워크, 풍력산업과 국민들간의 네트워크를 이뤄낸다는 방침이다.

2012 대한민국 풍력에너지대전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사진설명 : 일반형 태양열 집열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