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CES 2013서 초대형 '시네마 빔 TV' 공개

유나영 2012-12-3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전자(대표 구본준, www.lge.co.kr)가 1월 8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3'에서 100형의 초대형 화면으로 고화질 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시네마 빔 TV(모델명: HECTO)'를 공개한다.

LG 시네마 빔 TV는 렌즈와 화면 사이의 거리가 55cm 미만인 '초단초점(Ultimate Short Length)' 투사 기술을 적용해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해 일반 사무실 및 학교는 물론, 소규모 학원, 회의실, 일반 가정 내 거실 등 제한된 공간에서도 100형 대화면의 실감나는 영상 감상이 가능하다.

특히, 풀HD(1920×1080)급 고해상도 화질과 1천만대 1의 높은 명암비를 지원해 암실이 아닌 일반 시청 환경에서도 선명하고 생생한 영상을 제공한다.

또한 디지털TV 튜너를 탑재해 TV 방송 수신이 가능하며, LG 스마트TV 기능을 지원해 다양한 프리미엄 콘텐츠 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인텔 사의 무선영상전송 기능인 와이다이(WiDi)를 탑재해 노트북 등에 저장된 풀HD 영상을 무선으로 전송 및 재생할 수 있다.

역동적인 곡선 디자인을 적용한 시네마 빔 TV 본체는 레스토랑, 스포츠 펍 등 상업 공간뿐만 아니라 일반 가정 인테리어와의 조화미도 극대화했다. 화면 역시 테두리(베젤) 두께가 얇아 화면 몰입도를 높였다. 이밖에도 무수은 광원을 채용하고 부품 교체 없이 2만 시간 이상 사용할 수 있는 등 친환경적 요소도 추가했다.

LG전자의 시네마 빔 TV는 1월부터 한국시장을 시작으로 글로벌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900만원대이다.

LG전자 TV사업부장 노석호 전무는 "LG 시네마 빔 TV는 B2B 고객뿐만 아니라 초대형 화면과 최상의 화질을 추구하는 일반 고객에게도 안성맞춤형 제품"이라며, "LG전자는 최고의 엔터테인먼트를 제공하는 최적의 TV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