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3종3색 IPS 모니터로 세계시장 공략 강화

유나영 2013-01-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LG전자(대표 구본준, www.lge.co.kr)가 각기 다른 매력의 프리미엄 IPS 모니터 3종을 앞세워 2013년 세계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오는 8일부터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13' 전시회에서 IPS(In-Plane Switching) 패널을 탑재한 터치 모니터와21:9 비율 '파노라마 모니터', WQHD 고해상도 모니터를 전시한 후 글로벌 출시를 본격화한다.

최신 OS(운영체제)인 윈도우8에 최적화된 '터치 모니터(ET83)'는 열손가락 동시 터치를 인식하는 게 특징으로, 사용자는 자녀와 함께 놀이학습 등을 자유롭게 할 수 있고 화면에 가상자판을 띄워 스크린 위에서 바로 타자를 칠 수도 있다.

세계 최초로 21:9 화면 비율을 채택한 29형 '파노라마 모니터(EA93)'는 영화감상과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제품이다. 21:9 화면 비율과 제로베젤에 가까운 시네마스크린 디자인, 풀HD보다 높은 해상도(2560x 1080), 모니터에 사용되는 색 표준 중 하나인 sRGB의 색정보를 100% 재현하는 우수한 색 표현력(sRGB 100%)으로 영화 감상 시 몰입감을 극대화했다.

또한 사용자는 기본 제공되는 소프트웨어를 통해 한번의 클릭만으로 화면을 최대 4개로 분할할 수 있어 멀티태스킹도 용이하다. DVI(Dual Link), HDMI, 디스플레이포트(displayport)를 지원해 다양한 주변기기를 동시 연결할 수도 있다.

그래픽 전문가용 모니터(EA83)는 그래픽, 영상, 사진 작업에 최적화된 고해상도 WQHD(Wide Quad High Definition, 2560 x 1440) 제품이다. EA83은 어도비(Adobe RGB 99%)를 통한 정확한 색표현력과 눈의 편안함, 정교한 색교정을 위한 캘리브레이션 소프트웨어 및 외장형 캘리브레이터(색상교정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화면의 90도 회전이 가능해 그래픽 작업 시 편리하다.

한편, LG전자는 지난해 한국, 유럽, 등 주요 시장에 출시한 프리미엄 IPS 모니터 3종을 올해 초 북미지역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 확대 출시할 계획이다.

LG전자 IT사업부장 권일근 전무는 "IPS의 차별화된 화질을 기반으로 새로운 가치를 제공하는 혁신적 제품을 지속 출시, 모니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2013 International CES: Ideak Kim, KS Chun, B.J Park, Kevin Choi, Joseph Choi, Paul Shin, Dong-Kwan Kim, Ashley Kim, Ashley Gamin Kim, Kiyoun Kim, Seonjoo Lee, Yu Na Young, Li Xiaotong, Soyoon Kim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