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HD 프로젝터로 안방극장을 꾸미자!

이승현 2007-10-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GYEONGGI,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KES 2007') -- <Visual News> 삼성전자는 한국전자전(KES) 2007에서 세계 최고의 표준영상 전문가인 조케인이 개발에 참여한 풀HD DLP 프로젝터 ‘SP-A800B'을 선보였다.

표준영상 재현에 초점을 두고 개발한 프로젝터로, 영화감독이 의도한 오리지널 컬러 재현이 가능하다.

DLP프로젝터로는 드물게 ‘아이리스(Iris)’을 탑재해 표준영상 외에도 깊이 있는 영상을 지원하며, 화면의 흐트러짐과 영화의 오리지털 필름과 가까운 영상을 재현하기 위해 영화 초당 프레임 수와 동일한 24Fs(1080p)출력을 지원한다.

조 케인은 수많은 국제 표준영상을 정립했으며, ‘SMPTE(Society of Motion Picture and Television Engineers)’와 ISF(Imaging Science Foundation)를 이끌었다. 특히 조케인이 완성한 비디오 스탠더드와 에센셜 시리즈는 현재까지도 디스플레이 기기개발에 테스트 기준으로 사용되고 있다.

한국시장에는 10월 말 출시 예정으로 해외보다 국내에 먼저 출시된다. 유럽시장은 11월 말 출시 예정이다. 가격은 450만원 대.

(사진설명: IFA 2007에서 삼성 부스를 찾아 제품을 직접 시연한 조케인)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