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의 품격을 높여주는 고급 흑백 레이저 프린터 '스완'

이승현 2007-10-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GYEONGGI, Korea (AVING Special Report on 'KES 2007') -- <Visual News> 삼성전자는 9일부터 13일까지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개최되는 '한국전자전(KES) 2007'에서 초박형 흑백 레이저 프린터 '스완(모델명: ML-1631K)'을 선보였다.

흑백으로 출력 시 분당 A4용지를 최대 16매까지 출력할 수 있고 첫 장 출력시간은 예열시간을 포함해 15초다. 월 인쇄 수량은 최대 5,000매이며 고속 USB 2.0 인터페이스를 지원한다. A4, A5, A6 용지를 인쇄 가능하며 소음은 45dB 이하다. 무게는 6.4Kg.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