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커뮤닉아시아] 씨엠티, 기존 블랙박스 뛰어넘는 'C4K' 전시

이가영 2013-06-1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씨엠티(대표 남재윤, www.cometmt.co.kr)는 오는 6월 18일부터 21일까지 싱가포르 마리나 배이 샌즈(Marina Bay Sands)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정보통신 박람회 '커뮤닉아시아(Communic Asia 2013)에 참가해 기존 차량용 블랙박스의 기능을 뛰어넘는 제품 'C4K'를 선보인다.

'C4K'(Professional Real Time Digital Video Recorder)는 기존 2채널 차량용 블랙박스의 한계를 뛰어넘는 4채널 영상정보 기록 기능과 블루투스를 활용한 통신기능과 하드타입 및 SD타입 등 저장수단을 다양화해 정확한 데이터 수집과 사고경위, 원인분석 기능을 지원한다. 이 제품은 음성입력, 네트워크 기능을 갖추고 다수의 센서를 장착해 AVM(Around View Monitoring)과 차량 편의 시스템 구축을 위한 고기능 블랙박스로 호평받고 있다.

이 제품을 내세운 씨엠티는 2012년 한-미 비즈니스 교류회에 참가해 미주시장의 네트워크 형성을 시작으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인증 획득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이번 커뮤닉아시아를 통해 'C4K'의 우수한 기술력을 세계시장에 알리고,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선제적인 마케팅 전략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올해로 24회째를 맞는 커뮤닉아시아는 전 세계 주요 IT 및 소프트웨어 관련 기업들이 참가해 유무선 통신 제품과 이동통신 장비, 부품, 각종 소프트웨어, 스마트 콘텐츠 관련 기기 등을 선보이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정보통신 전문전시회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