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S 2013] 신풍섬유, 살아 숨쉬는 스마트 패브릭원단 선보여

남정완 2013-09-0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신풍섬유(대표 윤상배‚ www.shinpungtex.co.kr)는 오는 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섬유교역전 '프리뷰 인 서울(Preview in SEOUL 2013)'에 참가해 살아 숨쉬는 스마트 패브릭 원단을 선보였다.

선보인 원단은 주로 아웃도어 의류나 라이딩 웨어에 활용할 수 있는 스판덱스, 폴리에스테르, 나일론 합성 기능성 섬유로 우수한 질감과 패션·기능성을 충족시켜준다.

원단에 적용된 다양한 핵심 테크놀로지 Inno-tex는 기존의 나노 무기입자의 기능성원사에 의한 응용 한계성을 벗어나 어떤 소재라도 제직 후가공법으로 전개가 가능하며, 언제 어디서든지 음이온을 방사하는 건강소재로서, 원적외선 방사는 물론 항균/소취기능을 갖는다. 이 밖에도 Swing Cool, Max Funcs, Terra dry, Rista 등이 있다.

한편,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노희찬)가 주최하는 올해 '프리뷰 인 서울'에는 해외 유명 전시회 참가업체를 포함해 국내 유수의 섬유 기업들이 대거 참여하며, SPA부터 럭셔리까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최신 트렌드 제품은 물론 아웃도어 등 기능성 소재 등을 다양하게 선보인다.

→ '프리뷰 인 서울 2013'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AVING Special Report Team for PIS 2013: Joseph Choi, Sumin Lee, Mokkyung Lee, Kyungyoon Park, Nayoung Yu, Cliff Kwon, Hongmei Jin, Sungwon Seo, Timothy, Donghyeon Lee>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