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P+ 2014 현장] 캐논, 하이엔드를 넘어 플래그십 콤팩트 'G1 X Mark II'

남정완 2014-02-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캐논은 2월 13일부터 16일까지 일본 요코하마 '파시피코 요코하마' 전시장에서 개최되는 사진영상기자재전 CP+(Camera & Photo Imaging Show)2014'에 참가해 하이엔드를 넘어서는 플래그십 콤팩트 카메라 'G1 X Mark II'을 선보였다.

파워샷 G1 X Mark II은 1.5형 대형 이미지 센서와 환산 24mm~120mm 화각대의 5배줌 렌즈는 f2.0~3.9의 조리개를 채용하여 렌즈 교환없이 고퀄리티의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 파워샷 G1 X Mark II 제품명에 포함된 'Mark' 넘버는 캐논의 중급기 이상 DSLR에 한정해 붙여온 것으로 그 만큼 캐논의 프리미엄 콤팩트 카메라로 자신감을 보여준다. 괴물 똑딱이로 불러도 좋을 만큼 뛰어난 해상도의 이미지 결과물은 대형 사이즈로 출력해도 광량 부족이나 노이즈가 눈에 띄지 않는 수준이다.

(사진설명: 셀프 촬영이 가능한 회전 LCD - 위로 180도, 아래로 45도)

듀얼 컨트롤 링을 적용하여 카메라의 설정 값을 조정하는 스텝 링, AF를 조정하는 컨티뉴어스 링으로 구성하였다. 야경 별 사진 모드, 230만 화소의 잔상감이 거의 없는 뷰파인더(별대) 등 다양한 액세서리와 대응하는 시스템을 갖추었다.

파워샷 G1 Mark II은 캐논의 기술력이 집약된 제품으로 올해 상반기 카메라 시장에 새로운 강자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설명: 파워샷 G1 Mark II로 촬영한 대형 출력 이미지를 관람객들이 보고 있다.)

한편, 일본카메라영상기기공업회(CIPA)에서 주최하는 CP+(Camera & Photo Imaging Show)'는"보다 즐겁게, 더 아름답게, 진화하는 사진 이미징 기술"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각 카메라 브랜드의 신제품 발표와 사진 기자재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이번 전시회는 총 114 개 사진영상관련업체가 참가한다. 또 '포토•요코하마 2014' 사진전과 CP+ 기술 아카데미 등 다양한 세미나와 워크샵을 동시 개최한다.

AVING(에이빙)뉴스는 전 세계 독자들에게 'CP+ 2014'의 생생한 현장 소식을 실시간 보도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휴먼라이텍은 11월 19일(목)부터 27일(금)까지 진흥회 3층 온라인 비대면 상담 종합상담실과 전시회 홈페이지에서 진행되는 2020 국제광융합산업전시회 온라인 수출상담회에 참가해 반도체 조명 전문 기술을 소개했다.
마루아이티씨는 12월 2일(수)부터 3일(목)까지 2일간 서울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5층 그랜드볼룸에서 열리는 '내수 활성화 아이웨어 수주회 지원사업(브랜드 아이웨어 수주회 in 서울)'에 참가해
광명경기문화창조허브가 진행하는 '해외 네트워킹 및 판로지원 사업'에 참가한 아나파코리아는 미세전류를 활용한 바이오 헬스케어 웨어러블 제품을 소개했다.
광명경기문화창조허브가 진행하는 '해외 네트워킹 및 판로지원 사업'에 참가한 마미스팟은 NON-GMO 아마씨 오일을 이용한 친환경적 코팅 기술을 소개했다.
광명경기문화창조허브가 진행하는 '해외 네트워킹 및 판로지원 사업'에 참가한 그라인은 친환경적인 리사이클 폴리에스터(Recycled Polyester) 에코 패션을 소개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