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도서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전자출판관 운영... 국내 기업 7개 소개해

안미리 2014-04-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8일(화)부터 10일(목)까지 영국 런던 얼스코트에서 열리는 런던도서전(The London Book Fair 2014)에 참가해 전자출판관을 운영, 국내 전자출판기업을 소개했다.

진흥원은 출판시장의 활성화를 도모해 출판의 매체적, 산업적 국제경쟁력을 제고하는 데 기여하는 공공기관이다. 우수 콘텐츠를 발굴, 지원하여 출판 생산력을 강화시키기 위해 디지털 시대에 적합한 전자책(e-book) 육성 사업을 활발히 한다. 이번 런던도서전에서 전자출판관을 운영하는 진흥원은 국내 7개 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 홍보하고 비지니스 상담을 진행했다.

코리아마켓포커스관의 전자출판관 참여 기업은 모두 7개로, 전자책 전문 출판사인 아이이펍(i-ePUB)과 북잼(Bookjam), 전자책 유통 판매의 탭온북스(TABON Books), 디지털 콘텐츠 전문 오렌지디지트(Orange Digit), 전자책 및 디지털 교과서 전문 아이포트폴리오(iPortfolio),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전문개발사 와이팩토리(Y factory) 그리고 북앤북(Book n Book)이다.

진흥원의 출판산업진흥본부 전자출판팀 담당자는" 새로운 트렌드인 전자책에 세계 출판인들의 많은 관심이 몰릴 것"이라며 기대를 전했다.

한편, '런던국제도서전'(www.londonbookfair.co.uk)은 단순 출판물은 물론 시청각, TV, 영화, 디지털 채널까지 다양한 콘텐츠를 판매 및 유통하는 교섭의 장으로 올해 43회를 맞이했다. 세계 각국의 출판사와 서점, 저작권 대행사, 도서 관련자 등이 참여하는 런던국제도서전은 지난 2007년 '마켓 포커스-스페인'을 시작으로 각 나라의 출판 현황을 점검하는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는 한국이 마켓 포커스로 선정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 '런던국제도서전' 기사 보러가기

→'코리아마켓포커스' 쇼데일리 보러가기

-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GS Shop에서 20일(수) 오전 10시부터 11시까지 글로리테이지 키친타올걸이를 네이버 쇼핑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리치몬트 그룹 소속의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 메이커 파네라이는 브랜드의 앰버서더이자 프리다이빙 챔피언인 기욤 네리에게서 영감을 받은 타임피스, 루미노르 마리나 44mm - 기욤 네리 에디션(PAM01122) 신제품을
몽블랑(Montblanc)은 직관적 디스플레이와 건강 관리 기능을 강화한 스마트워치 '서밋 라이트(Summit Lite)'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탈리아 럭셔리 워치 메이커 파네라이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3층에 위치한 새로운 컨셉의 공식 부티크를 소개한다.
럭셔리 패션 브랜드 휴고보스가 지난 11일 배우 크리스 헴스워스(Chris Hemsworth)를 브랜드 엠버서더로 선정했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