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ES 영상]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반사용 디스플레이 '전자종이' 소개

임선규 2017-10-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은 10월 17일(화)부터 20일(금)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7 한국전자전(KES)'에 참가해 반사용 디스플레이 '전자종이'를 소개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ICT 발전과 경제성장을 견인하는 연구소이다. 소프트웨어, 디스플레이, 소재부품 등 다양한 종류에 걸쳐 연구하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 중점적으로 소개된 제품은 전자종이 소재이다. 현재 개발 중인 제품으로 기존과 다르게 반사용 디스플레이로 눈에 부담이 없고 소비전력도 낮다. 앞으로 서브 디스플레이 역할로 활용될 계획이다.

한편, 산업통산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가 주관하는 'KES 2017'은 유력바이어와 정부, 단체 관계자가 대거 참가하는 국제전시회로 휴대폰,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세계시장 1위 제품은 물론 산업융합, IT융합, 디지털방송, 스마트교육, e-헬스와 같은 차세대 컨버젼스 솔루션을 경험할 수 있는 자리다.

→ KES 2017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가 오늘(15일)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됐다.
플라이코 전기면도기 'FS316KR'은 IPX7의 생활방수설계로 습식 욕실에서 사용 가능하며, 흐르는 물에 손쉽게 세척할 수 있어 항상 청결하게 유지할 수 있다. 또한 습식 및 건식환경을 지원해 욕실 외에도 사용자의
퀸텟시스템즈(대표 박성용)는 2020년 7월 15일 클라우드 기반 S/W 자동개발(Low-Code Development) 플랫폼인 'CALS(Cloud At the Light Speed) Platz' 를 국내 최초로
화웨이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AI 부스트 퓨전솔라 스마트 PV 솔루션을 소개할 예정이다.
선그로우는 7월 15일(수)부터 17일(금)까지 대구 EXCO 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그린에너지엑스포'에 참가해 한국 시장에 맞춘 종합적인 미래형 제품 포트폴리오를 선보일 예정이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